밤부터 강추위...대설특보 제주산간에 많은 눈
상태바
밤부터 강추위...대설특보 제주산간에 많은 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 40cm 적설...강풍특보 매서운 바람

8일 밤부터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눈이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제주산간에 오후 5시 현재 4-7cm의 적설량을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10일까지 최고 40cm 정도의 많은 눈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 8일 밤 중 제주도 북부지역과 서부지역에 강풍주의보가 발효돼 매서운 바람까지 불면서 체감기온은 더욱 내려갈 것으로 예상했다.

9일 아침 최저기온은 올해들어 가장 낮은 1-2도, 낮 최고기온도 2도에서 5도로 매우 낮겠다.

기상청은 9일 밤부터는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되면서 더욱 추워지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곘다고 예보했다.

이번 강추위는 10일까지 이어지다가 차츰 누그러지겠다.

한편 8일 낮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제주도 북부.서부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졌다. <헤드라인제주>

<윤철수 기자 /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