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 태풍주의보 발효...거센 비바람 몰아쳐
상태바
제주에 태풍주의보 발효...거센 비바람 몰아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객선 운항 전면중단...제주공항에 '윈드시어' 특보
   
제24호 태풍 다나스 구름영상. <헤드라인제주>
   
제24호 태풍 다나스 예상 이동경로. <헤드라인제주>

제24호 태풍 '다나스(DANAS)'이 접근하고 있는 제주에 태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거센 비바람이 일고 있다.

기상청은 8일 오전 9시를 기해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내려진 태풍주의보를 '태풍경보'로 대치 발표하는 한편, 제주도와 제주도 앞바다, 남해서부 먼바다에 태풍주의보를 발효했다.

태풍특보가 내려진 제주에는 현재 시속 12-20m의 거센 바람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이날 하루 50-100mm, 많은 곳은 20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태풍이 접근하는 오후에는 시간당 3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중심기압 945헥토파스칼(hPa)에 초속 45m의 강풍을 동반한 태풍 '다나스'는 현재 제주도 서귀포시 남쪽 약 400km 부근 해상에서 북상 중인 가운데, 오후 3시에는 서귀포 동남동쪽 약 150km까지 접근하겠다.

이어 9일 새벽 3시에는 부산 동쪽 약 200km 해상까지 진출하고, 이후 대한해협을 독도 쪽으로 빠져나갈 전망이다.

한편 태풍의 영향으로 이날 제주를 기점으로 하는 여객선은 물론 우도와 마라도 등을 운항하는 도항선 운항이 전면 통제됐다.

항공기는 현재 정상 운영되고 있으나 제주공항에는 태풍특보와 윈드시어 특보가 내려진 상황이어서 항공기 탑승전에 운항여부 확인이 필요하다. <헤드라인제주>

<원성심 기자 /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