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신호등 보수작업하던 30대 남성 추락해 중상
상태바
제주, 신호등 보수작업하던 30대 남성 추락해 중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신호등 보수작업을 하던 30대 남성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 14분쯤 제주시 애월읍 애월고등학교 삼거리에서 신호등 보수작업을 하던 30대 남성 ㄱ씨가 5m 아래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 사고로 ㄱ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도로를 주행하던 7.5톤 탑차와 ㄱ씨가 작업을 하던 차량 바스켓이 충돌하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