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멸강나방 성충에 이어 '유충'도 발견…"조기 방제 필수"
상태바
제주, 멸강나방 성충에 이어 '유충'도 발견…"조기 방제 필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16일 대정읍 옥수수밭에서 유충 3개체 잇따라 발견
제주에서 발견된 멸강나방 유충. 사진=제주도농업기술원
제주에서 발견된 멸강나방 유충. 사진=제주도농업기술원

최근 제주에서 농가에 큰 피해를 입히는 멸강나방 성충이 발견된 데 이어 멸강나방 유충까지 발견돼 긴급 방제가 이뤄지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고상환)은 지난 14일부터 16일 사이 서귀포시 대정읍 일대에서 멸강나방 유충 3마리가 잇따라 발견됨에 따라, 기장 및 목초 등으로 피해가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집중 예찰과 발견 즉시 철저한 방제가 필요하다고 18일 당부했다.
 
이번에 발견된 유충은 5~6령으로 지난 10일 성충 확인에 따른 후속 예찰 과정에서 발견됐다. 

알에서 6령까지 24~31일이 소요되는 것을 고려할 때 지난 5월 11~12일경 날아온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멸강나방 유충 확산 시 기장과 목초에 큰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해당 작물에 대한 집중적인 예찰과 방제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허영길 농업재해대응팀장은 "멸강나방은 피해가 급속도로 확산되는 특성이 있는 만큼 신속한 예찰과 적용약제를 활용한 조기 방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의심 개체 발견 시 농업기술원이나 농업기술센터에 문의하면 적절한 방제법을 안내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에서 발견된 멸강나방 유충. 사진=제주도농업기술원
멸강나방 유충이 발견된 옥수수밭. 사진=제주도농업기술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