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수출지원센터, 오송팜(주)에 글로벌 강소기업 1000+사업 지정서 수여
상태바
제주수출지원센터, 오송팜(주)에 글로벌 강소기업 1000+사업 지정서 수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수출지원센터는 지난 11일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원하는 '글로벌 강소기업 1000+사업'에 선정된 오송팜에 지정서와 현판을 수여했다.

'글로벌 강소기업 1000+'사업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수출 중소기업을 선정해 유관기관이 함께 마케팅ㆍ금융 등 지원사업에 우대를 실시하는 사업이다.

제주 지역에서는 '글로벌 강소기업 1000+ 사업'의 최고 단계인 글로벌 강소+ 단계에 오송팜(주)이 선정됐고 또한 유망 단계에 ㈜케이팝맵, 성장 단계에 ㈜알이티코리아가 선정됐다. 
  
오송팜(주)는 일본에 페니실린 등 의약품을 10년 이상 수출한 업체로 지난해 수출 실적 1000만 달러를 달성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