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첨단입주기업 나눔에너지, 산자부 공모 사업 선정
상태바
JDC 첨단입주기업 나눔에너지, 산자부 공모 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입주기업인 ㈜나눔에너지가 산업자원통상부가 분산에너지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한 2024년도 미래 지역에너지 생태계 활성화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입주기업인 ㈜나눔에너지가 산업자원통상부가 분산에너지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한 2024년도 미래 지역에너지 생태계 활성화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양영철, 이하 JDC)는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입주기업인 ㈜나눔에너지(대표 양지혁)가 산업자원통상부가 분산에너지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한 2024년도 미래 지역에너지 생태계 활성화 사업 공모에서 제안 모델이 돼 총 16억원 규모의 프로젝트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사업 공모는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시행을 앞두고 산업부가 지역 중심의 분산에너지 신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방자치단체는 지역 특성을 반영해 분산형 전원을 활용하는 등 중소·중견기업 주관의 컨소시엄을 통해 신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국비, 지방비, 민간 매칭 방식으로 지원을 받는다. 

국고보조율은 최대 70% 내에서 지원된다. 이번 공모에는 전국 지자체에서 21개 사업을 신청해 최종적으로 9개 사업이 선정됐다.

㈜나눔에너지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실시한 온실가스 국제감축 타당성조사 지원사업에도 선정됐다.

이로써 ㈜나눔에너지는 '베트남 호치민 산단 신재생에너지 10MW 지붕태양광 발전 및 전기차 충전 인프라 사업'을 수행하기 위해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과 공동으로 타당성 조사를 진행한다. 

이 프로젝트는 베트남 호치민 산업단지 사업자 협회(HBA)와 협력해 호치민 소재 산업단지에 지붕태양광과 에너지저장시스템(ESS) 사업을 점진적으로 확대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나눔에너지는 분산 에너지 핵심 기술인 예측, 제어, 저장 기술 전문 기업이다. 이번 공모에 제주지역의 특성에 맞춘 재생에너지 사업 모델을 구축해 P2H(Power to Heat) 기술을 적용하고, 출력제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합리적인 방안을 제시했다. 이를 통해 제주지역에서의 재생에너지 활용도를 높이고, 분산에너지의 효율성을 극대화시킨다는 구상이다.

㈜나눔에너지 양지혁 대표는 "에너지 전환 시대에 나눔에너지는 혁신적인 기술과 에너지 솔루션을 통해 다양한 분산에너지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며 "베트남 시장에서도 이번 기회를 발판 삼아 사업 영역을 확장해 현지에서 성공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