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출범...초대 회장에 고봉수
상태바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출범...초대 회장에 고봉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출범을 알리는 추진위원 총회가 24일 오전 용담다목적생활문화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총회는 추진위원회 경과보고, 협회장 및 제주시지회장, 서귀포지회장 및 감사와 이사 선출, 정관 검토, 2024년도 사업 계획 심의 등으로 진행됐다.

임원 선출 결과, 한림읍에서 민박업을 하는 고봉수 추진위원장이 초대 제주도협회장으로 선출됐다.

용담2동 이상헌씨는 제주시 지회장으로, 안덕면 강민우씨는 서귀포시 지회장으로 선임됐다.

24일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총회.
24일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총회.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는 사단법인 한국농어촌민박협회 제주특별자치도지부를 겸하고 있다. 

한국농어촌민박협회는 농어촌정비법 규정에 따라 농어촌 지역에서 민박펜션업을 운영하는 회원들의 권익 보호와 소득 증대를 위해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의 인가를 받은 국내 유일의 농어촌민박사업자들의 권익을 대변하는 사단법인이다. 

현재 전국적으로 약 3만 개의 농어촌 민박업체가 운영 중이며, 제주도에는 약6천여 개의 업체가 운영되고 있다. 

농어촌 민박업은 이미 제주도 숙박업을 뛰어넘어 가장 많은 사업자가 있는 업종으로 자리 잡았다. 제주도 내 농어촌 민박업 관련 종사자는 2만 명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24일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총회.
24일 열린 제주특별자치도 농어촌민박협회 총회.

고봉수 회장은 "최근 내국인 관광객이 줄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제주도 관광 시장을 농어촌 민박업을 영위하는 회원과 함께 숙박시설의 퀄리티 향상을 토대로 마이스(MICE) 산업 등으로 시장을 확장하겠다"면서 "아울러 제주 해외 직항이 열리면서 외국인에게도 일주일살기, 한달살기 문화를 알려 제주 농어촌 민박업의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농어촌민박 사업주의 사업의 안정화 지원, 그리고 제주도 관련 부처와의 업무 협조로 제주도 농어촌 민박사업자들의 권익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산포 2024-05-26 15:14:01 | 211.***.***.151
민박펜션을 위한 많은 활동 기대합니다.

올레꾼 2024-05-26 14:57:50 | 223.***.***.62
제주도정에. 난개발을. 자행하며. 대기업이 중산간. 리조트개발로 천문학적인 특혜를 주는 정책을. 견제하는 기능을 수행하며. 주민권익을. 찾는. 협회가 되길 기대합니다

애월 2024-05-26 12:44:01 | 59.***.***.229
명목 뿐인 조직이 아닌 협회와 함께문제점들을 함께 풀어 나갈수 있는 활동 부탁합니다. 지금 제주도 펜션 다들 힘듭니다. 관광객 감소, 홍보 등등. 같이 고민할수 잇는 협회가 되길 바랍니다

제주누리 2024-05-25 19:46:00 | 61.***.***.135
홧팅입니다!!
협회가 활성화되고 민박업도 더욱 활성되길요~~

제주민박업자 2024-05-25 17:09:18 | 58.***.***.214
앞으로 민박업 종사자들의 권익을 위해 열심히 뛰어주세요.


윤수 2024-05-25 13:58:52 | 14.***.***.246
민박업자들에게 많은. 정보와. 도움이되길
바래봅니다. 화이팅!

현준호 2024-05-25 13:37:00 | 112.***.***.102
기대와 응원을 듬뿍 담아~^^ 화이팅!!!

현율아빠 2024-05-25 13:34:04 | 210.***.***.208
농어춘민박업체수가 엄청난데 협회도 없이 운영되었는데 잘되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