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정무부지사 불출석 논란..."30분 전에야 통보"
상태바
제주도의회, 정무부지사 불출석 논란..."30분 전에야 통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연호 위원장 "한달 전 요청했는데...매우 유감"
김애숙 부지사 "사전 구두로 불출석 입장 전했다"

제주특별자치도의 올해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한 제주도의회 심사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김애숙 제주도 정무부지사가 회의 30분 전에야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해 회의에 출석하지 않아 논란이 일고 있다.

20일 열린 제427회 임시회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 회의에서 국민의힘 강연호 위원장(표선면)은 "정무부지사의 출석을 요청했지만, 회의 30분 전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했다"며 "이는 의회를 경시하는 행동으로 심히 유감을 표명한다"고 말했다.

강 위원장은 "구두상으로는 한달 전, 정식으로는 회의 개최 12일 전 참석을 요청했다"며 "상당히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질책했다.

더불어민주당 박호형 의원(일도2동)도 "부지사의 출석 여부는 사전에도 이야기 했음에도 이렇게 불출석 사유서를 보내왔다"며 "의회를 경시하는 듯한 그런 모습을 보여서 굉장히 굉장히 문제점이 있지 않나 생각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김애숙 정무부지사는 기자들과의 통화에서 "농업인 단체와 오래 전에 간담회 일정이 잡혀 있었는데, 가능하면 농업인 단체에 의회 일정 때문에 양해를 구하려고 했다"며 "그런데 농업인 단체에서 '여기도(간담회도) 중요하다'는 입장이다 보니, 조율 과정에서 불출석 사유서 제출이 늦어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의회 출석)공문이 온 것은 열흘 전이고, 지난 13일 참석 요청 공문을 직접 확인했다"며 "지난 14일에 위원장님과 부위원장님에게 '이런저런 사유로 참석이 힘들다'고 전했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트램 추진하라 2024-05-21 06:49:34 | 211.***.***.100
제주지역,수소트랩,,
청정 제주에 최고 교통 사업입니다
ㅡ버스회사에 연 1,000억원 보조금 절약
ㅡ동서방향을 축으로 이동속도 2~30분 단축
ㅡ남북간의 버스와 동서 트랩간의 갈아타기로 역세권은 크게 성장기대 한다
ㅡ트랩구간에 버스및 택시 50%줄이는 효과,
ㅡ제주공항. 구도심 제주항을 중심축으로 교통망도 획기적으로 개선되어 구도심권 경제활력 제공에 좋습니다.

도민 2024-05-20 14:40:51 | 220.***.***.31
도의회가 의회같지않아서 불출석한것 아닌가?
아님 도의회 높은자리에 앉아있다가 있다가 부지사되니까 의원들 정도야
그렇잖음 부지사된지 얼마되지도 않았는데 당연히 도의회에 출석할 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