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지사, 공약이행 평가 ‘최고 등급’ 달성
상태바
오영훈 지사, 공약이행 평가 ‘최고 등급’ 달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공약이행-정보공개 평가
2일 출입기자단과 간담회를 하고 있는 오영훈 제주도지사. ⓒ헤드라인제주
2일 출입기자단과 간담회를 하고 있는 오영훈 제주도지사. ⓒ헤드라인제주

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공약을 가장 충실하게 이행하고 있는 자치단체장에 선정됐다.

사단법인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는 지난 7일 2024년 전국 시‧도지사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에서 오영훈 제주도지사에게 최고 등급인 ‘SA’ 등급을 부여했다.
 
평가단은 지난 2월부터 전국 17개 시‧도 단체장을 대상으로 2023년 12월 31일 기준 △공약이행 완료도 △’23년 목표 달성도 △주민소통 △웹소통 △일치도 분야 등 총 5개 분야에 대해 모니터링하고, 평가결과를 SA부터 D까지 5개 등급으로 분류했다.

오 지사는 이 가운데 공약이행 완료도, 2023년 목표 달성도 분야에서 최고 등급인 SA를 받았고, 종합평가에서도 SA 등급을 획득했다.

제주도는 민선8기 전체 계획 대비 공약이행 완료도가 38.24%로 전국 평균(27.44%) 보다 10.8%p 높아 공약이행완료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최명동 제주도 기획조정실장은 "공약은 도민과의 약속이자 도정 발전을 견인하는 이정표"라면서 "공약이 계획대로 차질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추진상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관리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전 부서의 역량을 집중할 수 있도록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와 함께 종합 SA 등급을 받은 광역 지방자치단체는 서울, 부산, 광주, 경기, 충남, 전남, 경북, 경남 등 모두 9곳이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