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관광객 대상 불법 숙박영업 집중단속 실시
상태바
서귀포시, 관광객 대상 불법 숙박영업 집중단속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여행객이 증가하는 5월부터 9월까지 휴가철을 맞아 관광객을 대상으로 불법 숙박영업을 하는 업소에 대한 집중적 단속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자치경찰 및 제주도관광협회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주‧야간 단속을 실시하는 한편, 주말 및 공휴일에도 불시 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영업 신고 없이 숙박업을 운영할 경우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라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진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최근 인스타그램, 카카오채널 등의 SNS를 활용한 비대면 운영 방식으로 단속을 피해 나가는 한편, 일주일살이, 보름살이, 한달살이 등 임대업을 가장해 불법 숙박영업 행위가 늘고 있다"면서 "미신고 숙박업소는 사고 발생 시 책임소재가 불분명하여 이용객의 안전을 보장받기 어렵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