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오피스텔서 성매매 알선 40대 남성 검거
상태바
제주, 오피스텔서 성매매 알선 40대 남성 검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헤드라인제주
ⓒ헤드라인제주

제주의 한 오피스텔에서 외국인 여성을 고용해 성매매를 알선해오던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40대 남성 ㄱ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ㄱ씨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지난 9일까지 제주시 노형동에 위치한 오피스텔에서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ㄱ씨는 성매매 알선 광고를 통해 찾아온 불특정 다수의 남성들로부터 최소 12만원에서 최고 60만원을 받고 자신이 고용한 외국인 여성과 성매매를 알선한 것으로 확인됐다.

ㄱ씨는 텔레그램, 위챗 등 해외 메신저를 이용해 경찰의 단속망을 피해온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지난 9일 오피스텔에서 성매매 알선이 이뤄지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해 성매매 알선사이트 등을 모니터링 하던 중 해당 업소를 적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현금 208만원과 콘돔 39개, 휴대전화 1개 등을 압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점차 지능화, 음성화되고 있는 불법 성매매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성매매 알선 사이트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강력한 단속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