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후보 "4.3의 정의로운 해결 반드시 이뤄낼 것"
상태바
문대림 후보 "4.3의 정의로운 해결 반드시 이뤄낼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대림 후보.ⓒ헤드라인제주
문대림 후보. ⓒ헤드라인제주

제22대 총선 제주시 갑 선거구의 더불어민주당 문대림 후보는 제76주년 제주4.3희생자추념일인 3일 입장문을 내고, "제주 4·3의 정의로운 해결을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문 후보는 "오늘은 4·3 76주년을 맞는 날로, 국민을 보호하고 지켜주어야 할 국가가 제주도민에게 큰 고통을 주었다"며 "오랜 세월이 지났지만, 제주도와 제주도민에게 남은 상흔은 지워지지 않았다"고 피력했다.

이어 "제주도민은 크나큰 상처에도 불구하고 화합과 상생의 손을 먼저 내밀었다"면서 "이어 정부가 할 일은 대한민국 국민인 4·3 희생자와 유가족의 명예를 회복시키고 정당한 배상을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정치가 할 일은 더 이상 제주도민의 상처에 더 깊은 생채기를 내는 행위를 멈추는 것"이라며 "제주도민과 함께 대화합의 길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