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현 아라동을 후보 "4.3추념일 선거운동 중단...유족 아픔 잊지 않을 것"
상태바
김태현 아라동을 후보 "4.3추념일 선거운동 중단...유족 아픔 잊지 않을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 보궐선거 아라동을 선거구에 출마한 국민의힘 김태현 후보는 제주4.3추념일에 즈음해 희생자 표지석을 닦는 활동을 펼쳤다고 2일 밝혔다.

이어 "4.3희생자추념일인 3일에는 추념식에 참석한 후 선거운동을 전면 중단하고 4.3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고 유가족들의 아픔을 위로하는 시간을 보내겠다"고 전했다.

또 "아라동 지역에는 4.3 사건 때 잃어버린 마을과 4.3길이 있다”면서 “그 길을 걸으며 4,3 희생자들의 넋을 기릴 것"이라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국짐 2024-04-05 17:07:46 | 122.***.***.22
임기숙, 강민숙 찍으면 사표됩니다.
4.3의 아픔이 서린 아라동에서 4.3학살자 이승만을 찬양하는 국민의힘이 당선되는걸 보고 계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