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제주도당 "제주4.3 추가 진상조사, 정명(正名) 위해 정진 약속"
상태바
민주당 제주도당 "제주4.3 추가 진상조사, 정명(正名) 위해 정진 약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2일 제76주년 제주4.3희생자추념식에 즈음한 성명을 내고, "제주4‧3 영령들을 가슴 속 깊이 추모하며 유족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제주4‧3은 유족과 제주도민의 피나는 노력으로 제주4‧3특별법 제정, 정부차원의 진상보고서 채택, 대통령 사과 및 추념식 참석, 국가 보상과 추가 진상조사 등을 담은 제주4‧3특별법 개정, 재심 재판을 통한 무죄 선고 등 정의롭고 완전한 해결을 위해 나아가고 있다"면서 "하지만 진정한 제주의 봄은 멀기만 하다"고 지적했다. 

민주당은 "윤석열 대통령은 후보시절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약속했지만 제주4‧3을 왜곡‧폄훼한 인사를 진실화해위 위원장에 임명하고 제주4‧3을 폄훼한 극우 성향의 인사를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위원회 위원에 위촉하는 등 약속과 전혀 다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고 비펀했다.

또 "제주4‧3을 흔들고 제주의 봄을 가로막는 행태에 유족과 제주도민 모두가 안타까움을 넘어 분노하고 있다"며 "윤석열 정부와 집권여당인 국민의힘은 제주4‧3 흔들기에 대한 명확한 입장을 밝히고 도민 모두가 수긍할 수 있는 조치가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화해와 상생, 평화와 인권의 제주4‧3 정신을 꽃피우고 제주4‧3을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인의 역사로 남기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의 노력이 절실하"면서 "민주당 도당은 제주4‧3 왜곡과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처벌이 가능하도록 특별법을 개정하고 미군정에 대한 진실규명, 추가 진상조사, 정명(正名) 등을 위해 더욱 정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43기억한다 2024-04-03 07:02:12 | 222.***.***.28
43배치를 안달고 43행사장에 참여한 원희룡 생각나네...
ㅡ원희룡 비서출신,,아라동 도의원 후보자로 나가신다ㅡㅡ반드시 낙선m

43가해자 후배와 43피해자 도민 후예간에 결전을 하는데
단체서 넘은 조용하네요,,공식 질의,오늘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