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헌혈 참여자 역대급 증가...올 1분기 '1만2046명' 기록
상태바
제주, 헌혈 참여자 역대급 증가...올 1분기 '1만2046명' 기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체헌혈자 전년比 40% 늘어

지난 1분기 석 달 동안 제주도내 헌혈 참여자가 1만2000명을 넘어서며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다.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혈액원(원장 김영섭)은 올해 1분기 제주도내 헌혈 참여자가 1만2046명으로 제주혈액원 창립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제주혈액원의 개인헌혈자는 8713명으로 전년 동기 7849명 대비 864명(11.0%) 증가했으며, 단체헌혈자는 3333명으로 전년 동기 2376명 대비 957명(40.3%) 늘었다.

특히 헌혈버스에서 헌혈하는 단체헌혈자의 증가가 두드러졌다. 동절기 특수성을 반영하듯 일반단체 헌혈자가 전년 동기 대비 281명(25.3%) 늘어난1392명으로 가장 많았다. 고교생과 대학생은 1~2월 방학임에도 각각 560명, 550명이 헌혈에 참여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73명(95.1%), 121명(28.2%) 늘었다.  군부대 단체헌혈자도 790명으로 259명(48.8%) 증가했다.

제주혈액원은 헌혈자 증가 이유에 대해 2020년 코로나19 이후 헌혈 참여에 대한 도민 인식 확산과 제주혈액원의 헌혈자에 대한 홍보 확대 및 장소별․연령별 맞춤형 프로모션이 작용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제주혈액원의 올해 헌혈목표는 전년도 4만6840명 대비 7.4% 증가한 5만320명이다. 제주혈액원은 헌혈자 편의성 및 예우 증가, 헌혈자 교육 및 프로모션 등 다양한 홍보를 통해 헌혈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다.

김영섭 원장은“헌혈은 생명나눔을 실천하는 가장 고귀한 행동이다”며“제주혈액원은 도민 참여와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안전한 혈액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