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에 '소아경증환자 진료' 달빛어린이병원 지정
상태바
서귀포에 '소아경증환자 진료' 달빛어린이병원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서귀포시 우리들소아과의원을 달빛어린이병원으로 추가 지정하고 운영에 돌입했다고 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에는 제주시 지역 탑동365일의원 및 연동365일의원 2곳과 서귀포시 우리들소아과의원 등 총 3곳이 운영되게 됐다.

달빛어린이병원은 18세 이하 소아경증환자를 대상으로 평일은 오후 11시까지, 토요일은 오후 9시까지 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주도는 서귀포시 달빛어린이병원 운영을 통해 응급기관의 쏠림을 막고, 보다 신속하고 적절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야간에 의료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경증 소아 환자들이 더욱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어 진료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강동원 제주도 도민안전건강실장은 “도민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제주도의 노력으로 달빛어린이병원이 추가 운영하게 됐다”며, “제주도민이 언제 어디서나 고품질의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역 맞춤형 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