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운전 중 시비 붙은 상대 운전자 둔기로 폭행 20대 체포
상태바
제주, 운전 중 시비 붙은 상대 운전자 둔기로 폭행 20대 체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에서 운전을 하던 중 시비가 붙은 운전자를 둔기로 폭행한 20대가 체포됐다 (사진=제주서부경찰서) ⓒ헤드라인제주

제주에서 운전을 하던 중 시비가 붙은 상대 운전자를 둔기로 폭행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서부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20대 남성 ㄱ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ㄱ씨는 지난 31일 오후 1시 45분쯤 제주시 노형동 한라대학교 인근 도로에서 40대 남성 ㄴ씨를 야구방망이로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ㄱ씨와 ㄴ씨는 이날 운전 중 시비가 붙어 차량을 갓길에 세웠다. ㄱ씨는 차량에서 내리자마자, 트렁크에서 야구방망이를 꺼내 ㄴ씨에게 수차례 휘두른 것으로 확인됐다.

ㄱ씨의 폭행으로 ㄴ씨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ㄴ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ㄱ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 조사에서 ㄱ씨는 "ㄴ씨의 차량이 갑자기 끼어들면서 경적을 울리며 위협적으로 운전해 화가 났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ㄱ씨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