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교육청, 전국 10개 시도교육청과 AI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 구축
상태바
제주교육청, 전국 10개 시도교육청과 AI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 구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 3월 정식 오픈, 데이터 관리와 예산절감 및 운영 효율성 향상
"학생 개별 맞춤형 학습 위한 최적화된 정보 제공"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이 전국 10개 시도교육청과 함께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 구축을 시작한다.

이번에 개발하는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이하 AI 플랫폼)은 지능형 블렌디드 통합수업 체계 구현, 지능형 학습분석 시스템 개발, 민간 에듀테크 서비스 유통생태계 마련, 학생 중심 교육 마이데이터 체계 정립을 목표로 추진하게 됐다.

제주도교육청은 23일 인천 센트럴파크호텔에서 10개 시도교육청 및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함께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 시동을 위한 미래교육 비전선포식을 개최했다. 

AI 플랫폼 공동 구축에 참여하는 시도교육청은 제주도를 포함해 서울, 인천, 광주, 대전, 울산, 세종, 강원, 전북, 전남, 경북 등이다.

이들 교육청은 지난 3월부터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를 중심으로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 공동 개발을 위한 정보시스템 마스터플랜(ISMP)과 공동개발 영역 등에 대해 합의해 왔다.

플랫폼 개발 위탁업무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원장 황종성)에서 수행하며, 인공지능 맞춤형 교수학습 플랫폼은 통합인증을 통해 AI디지털교과서 플랫폼을 연계해 개발될 예정이다. 서비는 2025년 3월 정식 오픈될 예정이다.

플랫폼을 공동 개발함으로써 데이터 관리와 예산 절감 및 운영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데이터 표준을 준수하며 동일 기준으로 데이터가 수집되고 관리와 활용성을 높일 수 있으며, 이를 통해 학생 개별 맞춤형 학습을 위한 최적화된 정보를 교육현장에 제공할 수 있다. 또한 동일 요소의 공동 개발로 단독 구축 대비 예산 절감의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김광수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은 "이번 선포식은 미래교육 비전과 방향이라는 공통의 의제에 대해 여러 교육청이 자발적으로 협력해 교수학습 플랫폼 공동 개발을 통해 재정의 효율적 활용을 도모했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