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 '한화우주센터' 건립 절차 본격화...도시계획 통과
상태바
제주에 '한화우주센터' 건립 절차 본격화...도시계획 통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탐라대 부지 '한화시스템 공장 신축' 도시계획위 조건부 수용
지상2층지하1층 연면적 1만6㎡ 규모...건축허가 추진

제주에 저궤도 위성 등을 생산할 수 있는 첨단 위성제조시설인 우주센터 건립을 위한 행정절차가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20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제주도 도시계획위원회는 옛 탐라대학교 부지에 한화시스템 주식회사가 신청한 공장 신축 개발행위 허가에 대해 조건부 수용 결정을 내렸다.

도시계획위는 △경사로 구간에 우수받이를 검토하고, 겨울철 차량 미끄럼이 예방될 수 있도록 계획에 반영할 것 △주차장 부지에 식재된 나무는 가능한 이식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을 조건으로 요구했다.

또 향후 단지 마스터플랜과 조화될 수 있도록 협의할 것을 부대의견으로 제시했다.

이 사업은 서귀포시 하원동 산70번지 옛 탐라대 부지 2만9994㎡에 지하 1층, 지상2층 연면적 1만6177.8㎡ 규모의 공장을 짓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다. 부지 면적은 옛 탐라대 일대 약 30만㎡의 약 10분의1 수준이다.

도시계획위원회를 통과함에 따라 앞으로 건축허가 등 나머지 행정절차를 거쳐 본격적으로 건립이 추진된다.

한편 지난 7월 제주도와 한화시스템의 우주산업 육성 업무협약 자리에서 한화시스템은 제주에 한화우주센터를 건립하겠다고 공식 발표한 바 있다.

한화우주센터는 △AI기반 고해상도 영상 분석.가공 시스템을 통해 단순 영상 정보를 넘어 고부가 가치 정보 분야로 확장된 영상 데이터를 제공하는 '우주 영상 데이터 산업'과 △6G시대 완전한 초연결.초공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저궤도 위성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우주 인터넷' 사업을 추진하는 것으로 구상됐다.

우주센터에서는 저궤도 위성 양산 시설을 구축하는 한편, 지구 관측위성 제작 밎 차세대 위성 제작을 담당하는 '저궤도 위성 AIT센터'와, 위성 영상 수신국 및 영상 서비스용 빅데이터 센터인 '위성 서비스센터'가 구축된다.

우주센터에는 AIT전문인력을 배치해 생산성을 향상하는 한편, 현지 채용인원을 포함해 300여명을 배치할 계획이다.

우선 위성체 총조립 및 시험을 하는 AIT 시설 구축은 ‘한화우주센터’ 사업의 첫 단계이자 핵심으로, 올해 연말 착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Rot 2023-11-24 11:45:09 | 211.***.***.32
제주를 파괴하려고 별짓을 다하네요. 육지에서 다양한 관련기업들과 협조해야 하는 것이 핵심인데.. 기술은 전혀 모르는 정치꾼들이 벌리는 또다른 쌩쑈

도민 2023-11-20 11:16:34 | 14.***.***.188
원히룡.인천 계양을 나와도
이재명 이어서 2등 확실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