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7회 서귀포칠십리가요제 성황리 개최
상태바
제27회 서귀포칠십리가요제 성황리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 심은영
대상 심은영
참가자 단체사진
참가자 단체사진

지난 15일 서귀포문화원(원장 강명언) 주관으로 서귀포 월드컵경기장 특설무대에서 총 32팀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본선에 진출한 12팀이 제27회 서귀포칠십리가요제 경연무대를 펼쳤다.

지난 13일부터 이어진 칠십리축제를 마무리하는 가요제는 서귀포월드컵경기장 특설무대를 가득 채운 관객들의 환호 속에 본선에 진출한 12팀의 열창이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가요제의 대상은 박화요비의 ‘그런일은’을 부른 심은영씨에게 돌아갔다. 심은영씨는 상금 100만원과 트로피를 받았다. 금상 고세한, 은상 이현우, 인기상 김정훈, 인기상 권기대 씨가 수상하였다.

다양한 세대가 본선 무대에 올라 뛰어난 실력을 뽐내며 칠십리축제의 마지막 장에서 시민과 관광객이 모두 어우러져 즐기는 흥겨운 무대였다. <시민기자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