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그린바이오산업 육성' 농축산식품분야 전담팀 가동
상태바
제주도, '그린바이오산업 육성' 농축산식품분야 전담팀 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제주 그린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농축산식품분야 전담팀(TF)’을 본격 운영한다.

전담팀은 농축산식품 및 바이오 분야 전문가와 행정 실무진 13명으로 구성됐으며, 지난 15일제주도청 삼다홀에서 첫 회의를 개최했다.

제주 그린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농축산식품분야 전담팀 킥오프 회의가 열리고 있다.
제주 그린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농축산식품분야 전담팀 킥오프 회의가 열리고 있다.

킥오프 회의에서는 정용환 제주테크노파크 생물종다양성연구소 소장의 ‘정부 및 제주 그린바이오산업 육성 전략’ 강연에 이어 그린바이오와 관련된 농축산식품 분야 정책을 공유하고, 제주 그린바이오산업 활성화를 위한 농축산식품 분야 정책 방향 등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수급관리연합회 관리품목의 잉여 농산물을 가공처리할 수 있는 식품가공 시스템 구축, △그린바이오기업과 제조가공단체 간 네트워킹 필요성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계약재배 등으로 생산된 농산물에 대한 도매시장 유통․가공 전처리 등 연중 유통이 가능한 시스템 운영  △등애동에를 이용한 감귤박 가축사료화 확대 방안 필요성 등에 대한 논의도 진행됐다.

문경삼 제주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전담팀 가동을 통해 그린바이오 원료가 되는 농축산물의 생산․유통시스템이 체계적으로 구축되도록 지원하고, 농축산식품 분야에서 필요한 정책을 발굴해 제주 그린바이오산업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