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불야성 이룬 제주 밤바다...한치 잡이 시작
상태바
[포토] 불야성 이룬 제주 밤바다...한치 잡이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치 잡이가 시작 됐습니다. 예년보다 한치 어장이 일찍 형성 되었습니다.

한치 잡이에 나선 어선들의 집어등 불빛이 불야성을 이루고 있습니다. 

야행성인 한치는 강한 불빛을 쫓아 몰려듭니다. 갈치와 달리 한치는 마을 가까운 곳에서 잡힙니다.

제주 한치는 오징어와 비슷하나 몸통이 작고 다리 길이가 매우 짧습니다. 

부드럽고 쫄깃쫄깃 식감이 좋아 인기가 높습니다.

제주 밤바다가 불빛으르 또 다른 매력에 빠져들게 합니다. <헤드라인제주 포토에세이, 글.사진=강철수>

불야성 이룬 제주 밤바다.
불야성 이룬 제주 밤바다.
불야성 이룬 제주 밤바다.
불야성 이룬 제주 밤바다.

 

강철수 / 전 제주시 총무과장
강철수 / 전 제주시 총무과장

* 이 사진은 공직자 출신(전 제주시청 총무과장)의 강철수 님이 일상 속에서 휴대폰으로 촬영한 것으로, 이 콘텐츠는 그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및 소셜미디어를 통해서도 볼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민 2023-05-18 12:20:16 | 211.***.***.141
제주바당엔 핵 오염수,,
육지엔 똥물이 줄줄이 흐른다..

제주지하수는 생명수입니다..
..2공항 주변 150여개 숨골이있다
숨골하나면... 내창 하나와 같다
숨고의 가치를 생각해라
ㅡ도로가 물로 막히면
물이 도로에서 내려오는데 잘 빠져나간다
ㅡ어디로 빠저 나가냐...숨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