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단체, 제2공항 반영 '2040 도시기본계획' 반발..."폐기하라"
상태바
시민사회단체, 제2공항 반영 '2040 도시기본계획' 반발..."폐기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도민회의 "동.서부지역 생활 중심 설정, 이해하기 힘들어"
"제2공항, 도민결정권이 최우선이라 공약해 놓고, 왜 거꾸로?"
도시기본계획 공청회도 시끌, "제주 미래상 제대로 담아내지 못해"
24일 열린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2040도시기본계획안 재작성 촉구 기자회견. ⓒ헤드라인제주
24일 열린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 2040도시기본계획안 폐기 촉구 기자회견. ⓒ헤드라인제주

제주 제2공항 반대 단체들이 제주특별자치도가 발표한 2040 도시기본계획안에서 제주 서부권 중심지로 영어교육도시, 동부권 중심지로 제주 제2공항 및 스마트 혁신도시가 제시된 것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며 계획안 폐기를 촉구하고 나섰다.

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24일 오후 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가 열린 제주도농어업인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도는 엉터리 도시기본계획 폐기하고 재작성하라"라고 요구했다.

이 단체는 "이번 발표된 계획안의 핵심은 제주도를 5개 생활권역으로 분리하는 것으로, 이를 통해 오영훈 도정의 15분 도시를 실현하겠다는 것"이라며 "문제는 5개의 생활권역 중 서부권역 중심지와 동부권역 중심지가 도저히 이해하기 힘든 곳에 정해졌다는 점"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서부권역의 중심지의 경우 제주도 대부분의 마을과 생활권역이 해안을 중심으로 이뤄져 있음에도 중산간의 영어교육도시에서 추진하려 한다"며 "국제학교에 종속된 구조로 존재하는 곳일 뿐인 이곳을 서부권역의 중심으로 꾸려나가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또 "동부권역 중심지는 더욱 이해하기 힘들다"며 "환경부의 반려로 사실상 추진이 불가능한 상태에 놓인 제2공항을 생활권역의 중심으로 놓겠다고 한다"고 고집었다.

이 단체는 "더욱이 오영훈 도정은 제2공항의 추진과 관련해 도민결정권이 최우선이라고 공약하고 이를 실행하고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정작 도시기본계획안에는 제2공항이 당장이라고 추진되는 것인냥 호도하고 있다. 도정 정책방향과 거꾸로 가는 계획을 어떻게 내놓을 수 있는 것인지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고 성토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제주도의 현실을 하나도 반영하지 않은 엉터리 도시기본계획은 즉각 폐기돼야 한다"며 "도민의 생활패턴과 사회, 경제, 환경, 문화, 역사와 전통을 제대로 담고, 제대로 된 공론화를 거쳐 제주도 미래의 도시가 쾌적하고 지속가능하도록 만드는 계획을 새롭게 세워야 할 것"이라고 요구했다.

이어 "오영훈 지사에게도 경고한다"며 "어영부영 지금의 상황만 면피하면 될 것이라는 판단을 하고 있다면 오산"이라고 강조했다.

이 단체는 "도민들은 제2공항의 철회를 분명히 원하고 있다. 그리고 지금의 제주공항 현대화 등을 통한 개선으로 충분하다고 요구하고 있다"며 "가장 문제로 지적되던 관제탑의 공사도 막 시작된 마당에 구태여 제2공항에 미련을 두는 듯한 오해를 불러일으키는 행보는 멈춰주길 바란다"고 경고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이번 계획은 사실상 제주도를 국토부의 식민지로 만드는 계획이나 다름없다"며 "도민의 쾌적한 생활환경과 삶의 질을 담보하는 내용은 없고 오로지 난개발을 더하고 제주도의 갈등을 폭발시킬 내용으로 점철돼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제주도는 당장 엉터리 계획을 거둬드리고 제대로 된 계획을 다시 제출해야 한다"며 "도민이 이해할 수 있고 협력할 수 있는 계획을 도민의 충분한 공감대와 공론화 속에 마련해 달라"고 요구했다.

24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진행된 2040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 ⓒ헤드라인제주
24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진행된 2040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 ⓒ헤드라인제주

◇ "2040 도시기본계획, 제주 미래상 제대로 담아내지 못해" 비판 이어져

한편,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날 오전 서귀포시 김정문화회관, 오후 제주시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2040 도시기본계획(안) 도민 공청회’를 개최했다. 

제주도 최상위 공간계획인 이번 도시기본계획(안)은 2040년을 목표로 한 제주도내 적절한 인구 배분과 생활권을 구축하기 위한 권역별 거점 중심지 체계 전략을 담고 있다.

2040년 목표 인구는 상주인구 80만명 및 주간활동인구(유동인구) 20만명 총 100만 명으로, 환경·폐기물 등 기반시설계획의 근거 인구는 110만 명으로 각각 설정했다.

또 권역별 중심지는 △제주 동부 △제주 서부 △서귀포 도심 등 3개 광역중심지와 △서귀포시 성산읍 △대정읍 등 2개 권역중심지를 각각 설정했다. 권역별 성장거점과 중간거점을 육성하고, 권역 내·외의 네트워크를 강화한다는 구상이다. 제주 서부권 중심지로는 영어교육도시, 동부권 중심지로는 제주 제2공항 및 스마트 혁신도시가 제시됐다.

이와 함께 도보 또는 자전거를 이용해 공공서비스를 접할 수 있는 일상생활권인 제주형 엔(n)분 생활권을 제시해 앞으로 추진하게 될 '15분 도시' 조성을 위한 근거를 마련했다.  

생활권별 인구 배분은 현재 제주시 동지역 생활권과 나머지 생활권의 인구 56대44 비율을 2040년까지 49대51로 설정해 서귀포시·동부·서부 생활권의 인구 배분을 통한 균형발전도 고려했다.

그러나 이날 공청회에서는 이번 도시기본계획이 제주의 미래상을 제대로 담아내지 못했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2040년 제주 인구를 100만명으로 설정한 계획의 타당성에 대한 의문도 제기됐다. 

24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진행된 2040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 ⓒ헤드라인제주
24일 제주도농어업인회관에서 진행된 2040도시기본계획안 공청회. ⓒ헤드라인제주

신석하 제주국제대 교수는 제주시지역 공청회에서 "제주인구 자연증가가 감소하고 있고, 사회적 증가 요인에 따른 인구 변화도 감소하고 있다"고 전제, "그럼에도 생활인구 100만명에 기반시설계획 인구 110만명을 설정한 것이 타당한지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조부연 제주대 교수도 "현재 제주 동부 서부권역은 인구소멸 위기상태고, 서귀포시 동지역도 위험단계에 있다"면서 도시화를 진행한다고 인구가 늘어날 것이란 부분에 동의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기호 제주대 교수는 도시계획안이 “환경과 재난안전 등 기타 여러 분야는 현재 마련돼 있는 것을 정리해 나열해 보여주는 수준”이라며 “전략별, 연계별 검토를 통해 미래도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계획지표를 제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서귀포시 지역 공청회에서는 이 계획이 제주의 현실적 특성에 맞게 수립되지 못한 문제 등이 지적됐다. 

공청회에서는 제2공항 반대단체들의 피켓시위도 이어졌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주사랑 2022-11-24 21:53:07 | 112.***.***.11
깡패세끼들이 거짓 정보로 도배질 하고 있네 개세끼들 천벌 받을것이다

제주사랑 2022-11-24 21:51:18 | 112.***.***.11
제주도는 깡패놈들로 구성이 되어있나보네 기자도 깡패 더불당놈들도 깡패 시민단체 가장한 놈들도 깡패 깡패세키들 다 잡아다가 구속해야 할듯

제주사랑 2022-11-25 15:49:35 | 112.***.***.11
제주도에는 간첩세끼들이 생각을 강요하네 뭔데 찬성하는 도민생각은 무시 저놈들 강도들이네 왜 지들 생각만 강요 개쓰레기 세키들 도둑놈들

제주사랑 2022-11-24 21:46:59 | 112.***.***.11
무식한 깡패세끼들이 뭘 안다고 이런기사를 쓰시나요 제주도민 전체가 깡패인가 기자놈아 그럼 니놈도 깡패 캐세키들

제주사랑 2022-11-24 21:48:28 | 112.***.***.11
깡패 기자놈 세키들만 있으니 깡배 위한 기사만 쓰지 개세끼들 제주도를 깡패도시를 만들력고 작정을 했구만 미친놈 세키

좌좀들 2022-11-25 18:37:31 | 112.***.***.59
기자놈 교수농들 죄다 시뻘겋게 물들어 가지고 진짜 나라가 이판사판 개판이다


도민 2022-11-24 21:49:57 | 219.***.***.202
제주MBC가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이틀간 도민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제2공항 건설에 대해서는 반대 52.1%, 찬성 39.9%로, 반대 의견이 12.2%포인트 높았다.

일출봉 2022-11-24 21:47:32 | 219.***.***.202
7기 원희룡 도정에서 제2공항 상생방안 도민의견수렴을
통해 1530여건의 주민의견을 수렴했으나
ㅡ 겨우 55건 국토부에 전달했다

도민 2022-11-24 21:54:33 | 219.***.***.202
2공항 자기결정권 무시..비협조..열람만
허용하는 국토부 원희룡을 규탄한다...

환경부의 반려사유에 "대안이 없다"
1.비행안전이 확보되는 조류 및 그 서식지 보호 방안에 대한 검토 미흡.
●하도철새도래지 폐쇄하면 .대체할 지역이 없다
2.항공기 소음 영향 재평가 시 최악 조건 고려 미흡 및 모의 예측 오류..
●조천.구좌읍 주민..소음피해 예방할 방법이 없다
3.다수의 맹꽁이(멸종위기야생생물 Ⅱ급) 서식 확인에 따른 영향 예측 결과 미제시
●멸종위기 야생생물 개체별 대체할 지역 없다
4. 조사된 숨골에 대한 보전 가치 미제시
●160여곳 누락., 동굴 발굴 가능성이 아주높고 숨골을 대체할 대안은 없다
ㅡㅡ2공항 취소 하라ㅡㅡㅡㅡㅡ

일출봉 2022-11-24 21:53:08 | 219.***.***.202
제주섬에 공항 1곳이면 충분하다
ㅡ공항 지하차도.관재시설.관재요원 50여명 충원.주차시설 보강하라

ㅡ지금 제주도에 필요한 것은 공항을 하나 더 지어 기후위기 시대에 도민사회에 폭탄을 떠넘기는 일이 아니다

ㅡ 제주공항이 제대로 운영될 수 있도록 관제시스템을 현대화하고, 터미널과 주기장 등 시설을 대폭 개선하여 낙후된 제주공항을 제대로 활용하는 것이다

제주도민 2022-11-27 16:22:55 | 118.***.***.243
우선 정석비행장이라도 먼저 쓰고있으면 좋겠습니다. 비행기 탈때마다 조마조마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