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공사–LG에너지솔루션, 제주 전력망 안정화 업무협약
상태바
제주에너지공사–LG에너지솔루션, 제주 전력망 안정화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너지공사(사장 김호민)는 지난 1일 LG에너지솔루션 사내 독립기업 AVEL(대표 김현태)과 제주지역 전력계통 안정화 및 전력신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 기관은 최근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는 출력제어를 완화하고 내년 제주에서 시범적으로 시작되는 전력 실시간 시장을 대비하고자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제주지역 출력제어 완화 및 대응 기술개발 △제주 중앙급전 에너지저장장치 사업 공동참여 △가상발전소를 위한 재생에너지 유연성자원 구성 및 솔루션 협력 △전력시장 제도개선을 위한 중앙정부 및 유관기관 대응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하였다.

제주에너지공사 김호민 사장은 “재생에너지 출력제어는 제주만의 문제가 아닌 곧 전국으로 확산될 문제"라며 "공사에서 해결책을 찾고 신사업모델을 통해 제주 CFI2030 달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