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찰청-제주광역치매센터, 치매환자 실종예방 업무협약
상태바
제주경찰청-제주광역치매센터, 치매환자 실종예방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경찰청(청장 이상률)은 6일 제주광역치매센터(센터장 박준혁)와 치매 환자 실종 예방 및 조기 발견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치매 환자 실종 예방을 위한 배회감지기 보급 시 협력을 강화하고, 치매 환자 정보를 공유해 실종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제주경찰청 관계자는 "신속한 실종자 발견과 보호를 위해 제주광역치매센터와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필요성이 있다"며 "앞으로 치매 환자뿐 아니라 실종아동등의 예방을 위해 지역사회와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경찰청과 중앙치매센터에 따르면 도내 치매 환자 수는 2019년 1만 867명, 2020년 1만1474명, 2021년 1만2064명으로 지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또 도내 치매 환자 실종 신고 건수는 2019년 112건, 2020년 128건, 2021년 119건으로 매년 120여건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