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용보증재단 제10대 이사장에 김광서씨 임명
상태바
제주신용보증재단 제10대 이사장에 김광서씨 임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제주도지사가 20일 김광서 신임 신용보증재단 이사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오영훈 제주도지사가 20일 김광서 신임 신용보증재단 이사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신용보증재단 제10대 이사장에 김광서씨(65)가 임명됐다.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20일 오전 9시 도지사 집무실에서 신임 제주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을 임명했다.

김 이사장은 금융위원회 산하 공공기관인 신용보증기금에서 30년 이상 재직하며 제주지점장, 본사 부장 및 호남영업본부장, 관계회사 부사장 등을 지냈다. 제주대, 인천대 경영학부 겸임교수 및 초빙교수도 역임했다.

제주도는 김 이사장이 보증 전문기관에서의 오랜 경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도내 소기업·소상공인의 경영안정 및 자금조달과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영훈 지사는 “코로나19와 경기침체, 금리인상 등으로 도내 영세 소상공인들이 많이 어려운 만큼, 신임 이사장이 전문성과 경험, 리더십을 발휘해 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공적보증 전문기관을 잘 이끌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임 이사장의 임기는 이달 20일부터 2025년 9월 19일까지 3년간이다.

제주신용보증재단은 제주도 출연기관으로, 담보력이 부족해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소기업·소상공인의 채무를 보증해 자금이 원활하게 융통되도록 하고 제주지역 경제활성화에 기여하고자 2003년 설립됐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