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전문회사 자주, 제주YWCA에 쌀 1200kg 기탁
상태바
유통전문회사 자주, 제주YWCA에 쌀 1200kg 기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제주YWCA(회장 고미연)는 3일 유통전문회사 자주(대표 서원득)가 쌀 1200kg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서원득 대표와 서시화 이사, 서만재 이사, 세 형제가 설립한 유통전문회사 자주는 제주를 기반으로 한 제품을 유통하고 생산하는 기업으로 도민의 복지향상을 위해 나눔 경영을 실천해 오고 있다. 

이번 후원물품은 제주YWCA에서 수행중인 지역사회복지 및 청소년복지사업을 포함해 제주지역 시민들을 위한 무료급식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후원물품을 전달한 서원득 대표는 "제주에서 받은 것을 제주 사회에 환원하고 싶어 후원물품을 전달했다"며 "관심과 돌봄이 필요한 곳에 후원물품이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