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소방, 연이은 선박화재 도내 항.포구 긴급 안전점검 돌입
상태바
제주소방, 연이은 선박화재 도내 항.포구 긴급 안전점검 돌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지사 특별요청사항 1호 발령 따라 긴급 조치
도내 106개 항.포구 소방시설.장비 전수조사 실시키로
7일 제주시 한림항에서 발생한 어선 화재. ⓒ헤드라인제주
7일 제주시 한림항에서 발생한 어선 화재. ⓒ헤드라인제주

제주소방안전본부가 최근 성산항과 한림항에서 연이은 대형 선박화재 발생에 따라 도내 모든 항‧포구 내 설치된 소방시설 등에 긴급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는 오영훈 제주도지사가 지난 7일 도지사 특별요청사항 1호를 발령하고 도내 전 선박에 대한 긴급안전 점검과 항‧포구별 소방시설 장비 등에 대한 전수조사 실시 등 재발방지 대책 마련을 주문한데 따른 조치다.  

소방안전본부는 8일부터 8월 12일까지 5주간 도내 항포구 106개소에 대해 유관기관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항포구에 설치된 모든 소방시설 및 장비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이를 위해 이달 8일부터 15일까지 제주항, 한림항, 모슬포항, 서귀포항, 성산항, 추자항 등 6개소에 대해 우선 조사하고, 18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는 나머지 100개소에 대한 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전수조사는 소방, 행정시, 해경 등 기관별로 설치한 모든 소방시설 및 장비에 대해 실시된다.  소방시설 적정 유지관리 여부, 구성품 이상 유무 등 시설 관리상태를 중점 점검한 후 미비점 및 불량사항은 즉시 설치기관에 통보하여 신속히 보강.보완할 방침이다. 

또 유관기관 합동 도내 전 선박에 대한 긴급 안전점검에 5개 점검반을 투입하여 집중 지원하고, 태풍 등 기상특보 발효 시 제주항, 서귀포항, 한림항, 성산항 등 주요 항.포구에 소방력을 전진 배치하여 초기대응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박근오 소방안전본부장은 “최근 선박 화재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유관기관과 협업하여 소방시설 및 장비에 대한 신속한 점검을 실시하고 미비점 즉각 보완 등 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면서 "아울러 주기적으로 합동 소방훈련을 실시 및 기상특보 시 소방력 배치 등 선박화재 대응능력 강화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