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개발공사, 공공데이터 평가 행안부 장관 표창...3년 연속 최고등급
상태바
제주개발공사, 공공데이터 평가 행안부 장관 표창...3년 연속 최고등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개발공사 전경.ⓒ헤드라인제주
제주개발공사 전경. ⓒ헤드라인제주

제주삼다수를 생산하는 제주개발공사가 공공데이터 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3년 연속 최고등급을 인정받는 쾌러를 거뒀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가 행정안전부에서 시행하는 2021년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돼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25일 수상했다고 밝혔다.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는 '공공데이터 제공 및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매년 공공데이터의 관리체계, 개방, 활용, 품질 5개 영역에 대해 종합 평가하고 있으며, 전국 공공기관 260곳이 평가에 참여하고 있다.

제주개발공사는 수요자 맞춤형 공공데이터를 개방하고 빅데이터 콘테스트 및 지자체와 함께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창업경진대회를 운영하는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평가에서 공공기관 평균 63.77점보다 35.16점 높은 98.93점을 획득하고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앞서 제주개발공사는 공공기관이 참여한 첫 해인 2019년부터 올해까지 우수등급을 3년 연속 받았다. 공사의 공공데이터 활용 건수는 1만77 건으로 시행 첫해에 보다 약 20배 증가했다.

김정학 사장은 "국민·기업에 도움이 되는 데이터 개방을 확대하고 공공데이터 민간활용 지원을 강화해 데이터 창업, 데이터 인재 양성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며, "올해도 공사의 공공데이터 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