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실 후보 "아이들이 직접 만드는 기적의 놀이터 설립할 것"
상태바
고은실 후보 "아이들이 직접 만드는 기적의 놀이터 설립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은실 의원
고은실 후보

6.1지방선거 제주도의회 의원선거 제주시 아라2동.영평동.월평동 선거구에 출마하는 정의당 고은실 후보는 16일 "아이들의 상상이 놀이터가 되는 기적의 놀이터를 설립하겠다"고 공약했다.

고 후보는 "의정활동을 하면서 연구하고 공부한 것이 기적의 놀이터였다"며 "이번 선거에서 당선되면 반드시 아이들의 상상이 놀이가 되는 놀이터를 만들어 낼 것"이라고 피력했다.

이어 "기적의 놀이터는 어른들의 시각으로 만드는 것이 아니며, 고가의 놀이기구를 설치하는 것도 아니다"라며 "아이들이 직접 참여해 놀이터를 디자인 하는 '함께 디자인 캠프'를 운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아이들이 낙서하며 상상한 놀이터가 현실이 되는 경험을 하게 할 것"이라며 "이 경험은 아이들이 생에 첫 건축물로 기억될 것이며 교육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고 후보는 "현재 놀이터를 가보면 값비싼 놀이기구에는 아이들이 없고, 오히려 엉뚱한 장소에서 놀고 있는 아이들을 쉽게 볼 수 있다"면서 또한 놀이터를 찾고 싶은 놀이터가 아니라 갈 곳이 없어 잠시 머무는 심심한 공간이 된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기적의 놀이터는 아이들이 가고 싶은 곳, 아이들이 서로 다름을 배우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