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1회 스승의 날 제주, 양덕부 근정훈장.임진혜 대통령 표창 수상
상태바
제41회 스승의 날 제주, 양덕부 근정훈장.임진혜 대통령 표창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교육청, 스승의 날 행사 개최...유공 교사 123명 표창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제41회 스승의 날을 맞아 13일 행사를 개최하고, 유공 교사 123명에게 정부포상 전수와 더불어 장관 및 교육감 표창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근정훈장은 서귀포중앙여자중학교 양덕부 교장, 대통령 표창은 아라초등학교 임진혜 교장이 수상했다.

국무총리 표창은 애월고등학교 윤상희 교사, 한림여자중학교 박은숙 교사 등 2명이 받았으며,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표창은 애월초등학교 고기연 교사 등 37명, 교육감 표창은 제주영지학교 강광훈 교사 등 82명이 수상했다.

정부포상은 이날 제41회 스승의 날 유공 교사 정부포상 전수식을 통해 수상자에게 직접 수여하고, 장관 및 교육감 표창은 수상자 소속 학교로 배부해 수여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도교육청은 교육 현장에서 헌신하고 있는 교사들을 위한 기념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에 탑재했으며, 스승의 날 주간(5월 9일 ~ 15일) 동안 통화연결음 설정, 감사 현수막 게시 등 비대면 행사도 운영하고 있다.

한편, 오순문 교육감 권한대행은 지난 12일 교육 현장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는 교사들의 노고에 위로와 감사의 말을 전하기 위해 "제자들의 무한한 사랑과 교직에 대한 소명으로 묵묵히 사도(師道)를 실천하시는 모든 선생님께 따뜻한 격려와 힘찬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는 서한문을 홈페이지에 탑재했다.

오 권한대행은 서한문을 통해 "지난 2년의 시간은 우리가 그동안 걸어왔던 방식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길이었기에 다소 생소하고 조금은 두렵기도 했다"며 "그럼에도 교육 현장의 최일선에서 기꺼이 변화를 스스로 감내해내신 선생님들의 헌신과 노력이 있었기에 우리는 한 번도 경험하지 못했던 코로나19라는 어둡고 긴 터널을 지나 소중한 일상을 회복하는 시간을 맞았다"고 전했다.

이어 "잘 자란 한 그루의 나무보다는 모든 나무가 제 역할을 다하는 큰 숲을 만들기 위해 미래의 대지에 꿈과 희망이라는 씨앗을 뿌리고, 가꾸는 선생님이야말로 우리 사회의 가장 큰 희망"이라며 "학생들과 눈을 맞추며, 그들의 꿈과 미래를 같이 고민하고, 제자들 곁에서 언제나 든든한 힘이 되어주시는 선생님들이 계시기에 여전히 교육의 미래는 밝고 희망찰 것"이라고 덧붙였다.<헤드라인제주>2_1.제41회 스승의 날 유공 교원 정부포상, 장관 및 교육감표창 수상자 명단.xlsx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