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새벽녘 지하 노래연습장서 화재...업주 부부 숨져
상태바
제주, 새벽녘 지하 노래연습장서 화재...업주 부부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화성 물질로 발화 추정...방화 가능성 조사
27일 오전 3시 47분쯤 제주시 일도동의 한 지하노래연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사진=제주소방안전본부>

제주의 한 지하 노래연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60대 업주 부부가 숨졌다.

27일 제주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47분쯤 제주시 일도1동의 한 지하 노래연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에 의해 약 30분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노래연습장 업주 ㄱ씨(57세)와 그의 남편 ㄴ씨(60세)가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인화성 물질에 의해 화재가 시작된 것으로 보고 방화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