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교류도시 홍보관계자 대상 '4·3역사 알리기 팸투어' 진행
상태바
서귀포시, 교류도시 홍보관계자 대상 '4·3역사 알리기 팸투어'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제주4·3의 가치와 정신을 전국적으로 알려 나가고자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서귀포시와 교류협약을 맺은 군산시, 이천시, 여수시, 고흥군, 안양시, 안성시, 태백시, 의왕시 등 홍보관계자 등을 초청해 '4·3역사 알리기 팸투어'를 진행했다.

이번 팸투어는 8개 교류도시에서 16명의 홍보관계자들이 참여했다. 

SNS·블로그·영상 제작 등 지자체 홍보를 다양하게 총괄하는 인원이 참여한 만큼 이들이 제작한 콘텐츠를 소속 기관에서 운영 중인 홍보 채널을 통해 전국적으로 널리 알릴 계획이다. 

팸투어 첫날에는 제주4·3평화공원 위령제단 참배와 4·3평화기념관을 둘러보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둘째날은 4·3해설사 동행으로 표선 가시마을 4·3길 투어가 진행됐다. 마지막날에는 대정지역 다크투어리즘 탐방 후 백조일손묘 헌화와 참배가 있었다.

4·3희생자 유족회 서귀포시지부 오순명 회장은 "서귀포시가 작년에 이어 올해도 4·3 전국화 사업에 매진하고 추진하는 것이 참 다행스러운 일"이라면서 "잊지 말아야 할 아픈 우리의 역사를 다양하게 제작된 콘텐츠로 전국에 널리 알려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서귀포시는 자체 시에서 운영하는 영상크리에이터와 SNS서포터즈를 통해 4·3 역사 알리기 현장 활동을 병행했다. 이들은 각자 운영하는 유튜브와 블로그에 영상과 글을 남겼고, 이 중 선정된 글 5편과 영상 1편이 우리 시 공식블로그·유튜브에 게재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