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향진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장애인의 날, 차별 없는 따뜻한 제주 만들 것"
상태바
허향진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장애인의 날, 차별 없는 따뜻한 제주 만들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향진 예비후보.
허향진 예비후보.

허향진 국민의힘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예비후보는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장애인의 인권과 복지 수준은 그 나라 문명의 수준을 가늠하는 척도”라며 “모든 종류의 물리적, 제도적, 심리적 장벽으로부터 자유롭고 차별 없는 따뜻한 제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허 예비후보는 ‘배리어 프리(Barrier Free) 제주’를 조성하기 위한 장애인 공약으로, “장애인 이동권 확보를 위한 교통수단을 확대하겠다”며, “교통약자 이동지원 차량을 실수요에 맞게 늘리겠다”고 밝혔다.

또 “공공 공연장 장애인 문화예술 할당제 도입 등 장애인의 방송, 문화, 체육 이용 환경 확대, 제주도 자체 재원을 활용한 근로장애인 최저임금 보장권 강화, 중증장애인의 사회 참여 및 일자리 창출 사업 확대 등을 제시했다.

그는 “저의 공약이 실현되어 장애인의 삶이 편안해지고, 자유롭고 존엄하게 살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제주형 장애인 복지 인프라도 함께 고민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사회적 약자의 권리 보장은 우리사회가 깊은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장애인의 날을 맞은 우리 모두가 장애인의 삶이 나아지는 방향을 함께 고민해봐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