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52% 득표한 제주도, 읍.면.동 중 3곳만 윤석열 이겼다
상태바
이재명 52% 득표한 제주도, 읍.면.동 중 3곳만 윤석열 이겼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개 읍면 중 40곳 李승리...대정.성산.표선은 尹승리

제20대 대통령선거 결과 제주에서 52.59%를 득표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43개 읍면동 가운데 40곳에서 승리했지만, 나머지 3곳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당선인이 승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윤 당선인은 제주에서 총 17만3014표를, 이 후보는 총 21만3130표를 얻어 각각 42.69%와 52.59%를 득표했다.

제주시 지역에서는 윤 당선인이 12만2084표, 이 후보는 15만7695표를 얻어 3만5611표가 차이가 났다.

서귀포시 지역에서는 윤 당선인이 5만0930표, 이 후보는 5만5435표로 4505표의 격차를 보였다.

우선 제주시 지역의 경우 26개 읍면동에서 모두 이 후보가 승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에서 가장 표 차이가 적은 지역은 우도면으로, 6표 차이였으며, 가장 표 차이가 큰 곳은 아라동으로 3776표 차이였다.

서귀포시 지역은 17개 읍면동 가운데 14개 읍면에서 이 후보가 승리했지만, 대정읍과 성산읍, 표선면 3개 읍면에서는 윤 당선인이 승리했다.

윤 당선인은 대정읍에서 5399표, 성산읍에서 4363표, 표선면에서 3358표를 각각 얻었고, 이 후보는 대정읍에서 4903표, 성산읍에서 3407표, 표선면에서 3225표를 획득했다.

윤 당선인이 승리한 3곳 중 성산과 표선의 경우 제주 제2공항 건설 공약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인다.

대정읍의 경우 영어교육도시에 거주하는 이들의 표심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낮은 투표율과 윤석열의 선전! 2022-03-10 16:26:16 | 223.***.***.134
제주도는 20대 대선을 19대 대선과 비교 분석할 필요가 있다.20대 대선은 19대보다 높은 전국투표율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제주도투표율은 19대보다 낮은 투표율이었다! 또한 윤석열의 예상외 높은 지지율! 이는 제2공항을 비릇한 제주도공약에서 윤석열에 관심이 더 많아서 이었을 것이다. 인물은 이재명이지만 공약은 윤석열이었다. 아마도 각 캠프능력의 차이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