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중앙도서관, 영상 촬영.편집 공간 '상상스튜디오' 운영
상태바
서귀포시 중앙도서관, 영상 촬영.편집 공간 '상상스튜디오'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오는 3월 2일부터 중앙도서관 내 미디어 창작 공간인 '상상스튜디오'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상상스튜디오는 시민들이 스스로 미디어를 촬영.편집해 영상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상상스튜디오는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 '스마트 K-도서관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추진되고 있다.

서귀포시는 사업비 5000만원을 투입해 크로마키(화면 합성 기술) 이용이 가능한 영상촬영실 한 곳과 영상 편집용 컴퓨터 2대가 설치돼 있는 영상편집실 등을 조성했다.

중학생 이상 서귀포시민을 대상으로 한 회당 한팀씩 선착순으로 모집하고 있으며, 매주 일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오후 1시부터 하루 최대 4시간 동안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상상스튜디오 이용신청은 제주특별자치도 공공도서관 홈페이지 내 '스마트 K-도서관' 메뉴를 통해 할 수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시 중앙도서관(전화 064-760-3731)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온라인 콘텐츠 수요 증가를 반영해 공공도서관에서 미디어 콘텐츠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자 한다"며 "앞으로 상상스튜디오를 활용한 미디어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어서 중앙도서관에서 시민들이 미디어 창작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