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제주 균형발전위, '탄소중립시범도' 밑그림 그린다
상태바
이재명 제주 균형발전위, '탄소중립시범도' 밑그림 그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직속 균형발전위원회(공동상임위원장 김두관.송기도)의 제주지역위원회 출범식 및 정책발표회가 14일 민주당 제주도당에서 열렸다.
 
출범식에는 김두관.송기도 공동상임위원장과 위성곤 의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김두관 상임위원장은 "제주는 이미 특별자치도로 승격된지 15년이 지났지만, 연방에 준하는 헌법적 지위확보를 통한 자치권 강화라는 과제는 아직 미진하다는 지적이 많다"며 "4기 민주정부는 제주의 위상을 바로 세우고 특별자치도 이름에 걸맞는 변화를 이끌어 낼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호 제주지역위원장(제주대 교수)은 세계자연유산의 보전과 환경자원의 지속가능한 활용 및 가치 극대화를 정책기조로 내걸고, 탄소중립 시범자치도 지정과 연관 기술의 산업화 지원, 친환경 트램 도입과 교통망 재편, 환경기여금 제도 도입, 중입자 치료센터 설립, 제주 환경 수용력 국가 책임 및 순환자원 클러스터 조성 등 제주의 균형발전 정책을 제안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