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공사, 행안부 정보공개 종합평가.개인정보 관리수준진단 '우수'
상태바
제주에너지공사, 행안부 정보공개 종합평가.개인정보 관리수준진단 '우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너지공사(사장 황우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1년도 정보공개 종합평가와 개인정보 관리수준진단평가'에서 우수 등급 달성 및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593개 기관을 대상으로 지난 2020년 9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의 '정보공개 운영실적'에 대한 정보평가를 실시했다. 이번 평가는 △사전공개 △원문공개 △청구공개 △고객관리 총 4개 분야 10개 지표에 대해 이뤄졌다. 

'개인정보 관리수준진단'은 총 795개 기관을 대상으로 매년 개인정보 관리체계 구축, 보호 대책 수립, 침해사고 대책의 3개 분야와 13개 지표를 평가하는 제도다.
 
제주에너지공사는 '정보공개 운영실적'에서 광역 지방공사공단 유형 평균 91.07점보다 4.78점 높은 95.85점을 받았다. 특히, 사전정보 분야에서 사전정보의 접근성 제공 등을 통해 국민의 편의성을 제공하고 고객관리 분야에서 수요분석을 통해 사전정보공개시스템을 개발해 선제적으로 국민이 필요로하는 자료를 제공하고자 노력한 부분에 대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개인정보 관리수준진단평가'에서도 총점 95.12점으로 개인정보 보호기반 마련, 개인정보 보호책임자의 역할 수행 및 침해사고 방지 조치에 대해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우수한 기관임을 인정받았다.

조원식 경영지원팀장은 "개인정보 보호에 대한 사회적인 관심과 중요성이 부각되는 만큼 내부 직원 및 국민들의 소중한 개인정보를 안전하게 관리하고 정보공개청구에 대해서도 충실하게 정보를 제공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