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TV 특별기획 '김사장의 코로나 사투기' 27일 첫 방송
상태바
KCTV 특별기획 '김사장의 코로나 사투기' 27일 첫 방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CTV제주방송(대표이사 공대인)은 오는 27일 오후 6시 특별기획 '김사장의 코로나 사투기(기획 윤용석 ‧ 프로듀서 한경엽 ‧ 연출 이태민)를 첫 방송한다.

'김사장'은 특정 인물이 아닌 모든 사장을 지칭한 것으로, 주로 도내 관광업계 사장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1부 '어둡고 긴 터널의 끝은 어디인가'는 드라마 타이즈 형식의 다큐멘터리다. 코로나 팬데믹의 장기화로 관광업계의 양극화 현상이 심한 가운데 피해가 큰 전세버스, 여행사, 기념품 가게, 관광가이드, 관광지등 실제 관광업계 사장들이 출연해 현실감을 더했다.

2부 '가지 않은 길에서 희망을 발견하다'에서는 새로운 돌파구를 찾기 위한 시도하는 관광업계 사장들의 이야기와 함께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제주관광의 대안을 모색해 본다.

KCTV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2년여 기간 동안 코로나로 힘든 시간을 보내면서 희망을 잃지 않고 애쓰는 모든 자영업자 사장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보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