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양성평등교육센터, 문화·예술인 성인지 감수성 교육
상태바
제주양성평등교육센터, 문화·예술인 성인지 감수성 교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여성가족연구원 양성평등교육센터(센터장 문채수연)는 7일 제주지역 문화·예술 창작자를 대상으로 성인지 감수성 향상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성평등 관점으로 본 문화 속 히든 메시지’라는 주제로 '빨간 모자가 하고 싶은 말'의 저자 조이스박 강사의 강의가 진행됐다.

이번 교육은 제주지역 문화·예술인의 교육 요구를 반영해 지난 8월 24일과 9월, 오는 10월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며, 예술 현장의 양성평등 의식향상과 함께 콘텐츠 제작 시 성인지 감수성이 반영될 수 있도록 기획됐다.

문채수연 센터장은 "도내 문화·예술 창작자의 성인지 감수성 향상과 인권의식을 높이기 위해 교육에 예술적 접근방식을 두루 접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성평등교육센터는 양성평등의식향상교육, 다양성과 조직문화개선, 성희롱·성폭력 사건처리 역량강화교육 등 다양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교육지원 문의 =제주양성평등교육센터(064-712-4942).<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