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알뜨르비행장~송악산 일대, '평화벨트' 조성 추진한다
상태바
제주 알뜨르비행장~송악산 일대, '평화벨트' 조성 추진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 평화벨트 조성 정책토론회 개최

서귀포시 대정읍 알뜨르비행장과 송악산 일대를 평화벨트로 조성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정책토론회가 마련된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와 위성곤 국회의원실, 도의회 의원연구모임인 제주관광미래성장포럼(대표의원 오영희)은 3일 오후 2시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알뜨르·송악산 일대 평화벨트조성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평화대공원 사업의 대상인 알뜨르비행장은 일제강점기 1932년~1933년 당시 일제가 대정읍 상모리 6개마을의 토지를 헐값으로 강재수용해 6만평 규모의 불시착륙장으로 처음 건설됐다. 

광복 이후 현재까지 국방부의 소유의 땅으로 관리되고 있으며, 현재 대정지역주민들이 오랜기간 국방부(공군)와 임대계약을 맺고 매년 소작료를 내며 농사를 짓고 있다.

2005년 세계평화의 섬으로 지정된 이후 평화실천 17대 사업의 하나로 평화대공원사업이 진행됐으나, 국방부와 토지문제로 사업이 지지부진했고, 대통령 공약임에도 후순위 사업으로 밀리는 등 지역에서의 알뜨르의 상징성을 보여줄 수 없었다.

또한 같은 일제전적지 등 역사문화유적이 산포돼 있는 송악산 일원까지 평화의 섬의 일맥을 두고 있으나, 대규모 개발사업의 진행 등으로 평화의 근간을 흔드는 지역주민간 갈등이 첨예한 상황이다.

평화대공원 사업에 대한 문제인식을 통해 알뜨르와 송악산을 연계한 평화벨트를 조성해 과거 역사 회복과 보존, 주민을 위한 실용의 원칙, 부지 활용에 대한 주민자결(自決), 미래 후세를 위한 평화 비전의 원칙을 구상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토론회를 마련했다.

현재 위성곤 국회의원은 평화대공원 사업의 정상 추진을 위한 부지확보를 위해 국유재산 무상사용 근거 및 사용 허가기간을 구체적으로 명시하는 '제주특별법' 및 '국유재산특례제한법'의 법률개정안을 국회에 상정해 놓은 상태이다. 

이날 박찬식 제주와미래연구원 제주역사연구소장이 '알뜨르·송악산 평화벨트 구상'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 위성곤 국회의원과 제주도의회 강성의, 강충룡, 고용호, 김희현, 양병우, 송창권, 조훈배, 오영희 의원이 참여해 평화대공원 사업의 확장성과 가능성에 대해 논의한다.

이 논의에는 지역주민인 임성우 전 대정읍주민자치위원장, 고경민 국제평화재단 사무국장, 김의근 제주국제컨벤션센터 대표이사가 참여한다.

중앙부처에서는 국방부의 박과수 국유재산환경과장이 참여해 평화대공원 사업에 대해 부처 의견을 제시할 계획이다.

송악산과 알뜨르의 연관 관계에서 도정질문을 통한 문제제기를 했던 양병우 의원은 “알뜨르는 일제 강점기에 강제수용 후 현재까지 지역주민들의 고향이자 사용돼야 할 공간으로 인식되고 있는 곳"이라며 "바로 주변인 송악산 일대까지 일제 전적시설의 집합체로서 같은 맥락에서 접근해 평화대공원사업을 봐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도내 각종 개발사업으로 많은 갈등이 첨예한 가운데, 이번 '알뜨르와 송악산을 연계한 평화 벨트 조성 제안'을 계기로 평화의 섬으로 안착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피력했다.

강성의 환경도시위원장은 “송악산 일대의 개발사업에따른 지역갈등이 평화의 섬을 해치는 근간으로 자리잡고있다"며 "평화대공원 사업에 대한 넓은 폭에서의 접근이 필요해 토론회를 마련하게 됐다”고 그 취지를 설명했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산 투기꾼 박멸 2021-08-02 15:38:17 | 211.***.***.247
정석비행장 보조공항으로라도 활용하여 남원 표선 조천 중산간마을 숙원사업 남조로 확장 조기개통 성공!

서귀포 - 정석비행장 - 구좌 직선화도로 개통으로 서귀포 ㅡ 구좌 기존 1시간 반 거리를 1시간 거리로 단축! 진정한 균형발전 초석!

동쪽 끝자락 박아진 성산공항과 다른 도민 접근성 최고의 서귀포 신공항 만듭시다!

이기적인 성산투기꾼 폭망시키고 소외받았던 난산 온평 신산을 오히려 공항 수혜지역으로 만드는 권선징악 사업!

국방부 알뜨르 무상 양여받고, 서귀중문 대정한림은 새로운 국책사업, 신도시 개발 가즈앗! 영어도시 확충 필수! 남부ㅡ서부지역 새로운 성장동력, 제2의 히트상품 개발 필수!

푸대접 제주항공 견제하고, 대한항공 지원받고, 성산 투기꾼 박멸시키고 진정한 제주 산남-산북, 균형발전 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