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시정소식지 '열린제주시' 12월호 발간
상태바
제주시 시정소식지 '열린제주시' 12월호 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3일 시정소식지 '열린제주시' 2020년 12월호(통권 제173호)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위안'을 표지로 한 이번 호 특집에서는 지속 가능한 제주를 위해 사람과 사회를 잇는 플랫폼인 ‘제주시소통협력센터’와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에 대한 내용을 담았다. 그리고 ‘문화도시 제주’의 그 네 번째 이야기 제주관광의 재구성 ‘걷젠(ZEN)’에 대한 내용을 실었다. 

'일과 열정 사이'에서는 낭독의 열정으로 삶을 가꾸는 사람들 '낭독하는 책 여행자’를 소개했다. 

'소통'의 '알쓸리뷰:제주시' 코너에서는 소통을 통한 복지정보는 늘리고, 발굴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는 줄이는 ‘제주시복지앱’을 리뷰했다.

'제주사람이 좋다' 코너에는 음악은 제주의 에너지다! 청년뮤지션 한정용 씨의 인터뷰를 실었다.

'제주다움'에서는 제주어 '차낭고장(차나무꽃)'과 '그 많던 빼때기는 어디로 갔을까? - 고구마’에 대한 내용을 담았다.

'여행감성'에서는 석양이 아름다운 포구 ‘용수리포구’와 제주시에 있는 미술관, 높이뿐 아니라 몸집이나 위용으로나 가히 제주 최고의 오름 '큰노꼬메'를 소개했다. 

'라이프'에서는 양·한방 건강상식과 사서가 추천하는 ‘이달의 책', '알아두면 좋아요' 등 다양한 생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열린제주시' 구독문의는 제주시 공보실(전화 728-2022)로 하면 된다. 제주시 홈페이지(http://www.jejusi.go.kr) '열린제주시 eBOOK' 코너를 통해 전자책(E-BOOK)과 읽어주는 전자북도 제공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