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불법 주·정차 단속 문자알림서비스 가입자 부쩍↑
상태바
제주, 불법 주·정차 단속 문자알림서비스 가입자 부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가 운영하는 불법 주.정차 단속 문자(SMS) 알림서비스 가입자가 2만5000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제주시에 따르면, 지난 2018년부터 불법 주·정차 단속구간 내 고정식 CCTV가 설치된 지역(어린이보호구역)에 진입한 주·정차 차량에 대해, 단속 알림문자를 발송하고 있다. 

문자는 "OO차량이 주차금지구역에 주차되었습니다. 즉시 이동바랍니다"라는 내용으로 전송된다. 문자 발송에도 바로 이동조치를 하지 않을 경우 불법 주.정차로 단속돼 과태료가 부과된다.

운영구간은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 내 고정식 CCTV 49개소(30개 학교)이다.

지난 8월말까지 이 문자 서비스 가입자는 2만 5088명으로 집계됐다. 발송한 문자는 9만 455건으로 나타났다.
     
문자알림 서비스 가입을 위해서는 스마트폰 Play스토어 앱에서 '주정차 단속 알림 서비스 통합 가입 도우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할 수 있다.

또 제주시 홈페이지 내 분야별 정보 탭에서 교통분야를 선택한 후 '주정차 단속 문자알림 서비스' 배너를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