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흐리고 산발적 비, 최고 100mm...다시 '찜통더위.열대야'
상태바
[내일 날씨] 흐리고 산발적 비, 최고 100mm...다시 '찜통더위.열대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후 전국 날씨 전망
12일 오후 전국 날씨 전망

기상청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드는 12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낮부터 밤 사이 대부분 지역에서 산발적으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제주도는 제주시권은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겠으나, 동부와 남부(서귀포시권),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가 내리겠다. 

특히, 새벽(00~06시)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매우 강한 비와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어 산간, 계곡 등의 야영객들과 한라산 등반객들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제주도 예상강수량은 30~80mm, 많은 곳은 100mm 이상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 10일 해제됐던 폭염특보는 11일 다시 발효된 가운데, 찜통더위와 열대야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제주도 아침 최저기온은 27도, 낮 최고기온은 29~33도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도 앞바다에서 1.0~2.5m로 일겠다.

한편, 목요일인 13일은 중부지방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으면서 중부지방은 흐리고 비가 내리겠으나, 제주도와 남부지방은 북태평양 고기압 영향을 받으면서 구름 많고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