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코로나19 대비 민방위 사이버교육으로 대체  
상태바
서귀포시, 코로나19 대비 민방위 사이버교육으로 대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민방위교육을 온라인으로 대체한다고 9일 밝혔다.

이는 행정안전부의 민방위 사이버교육 추진지침에 따라 시행된다.

지역내 1~4년차와 5년차 이상의 지역 및 직장 민방위대원은 올해 모두 사이버 민방위 교육으로 전환, 9월7일부터 11월29일까지 실시될 예정이다. 

온라인 사이버교육은 PC와 스마트폰을 이용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접속방법은 서귀포시 홈페이지 배너나 인터넷 포털에서 스마트민방위 교육 홈페이지(www.cdec.kr)에 접속한 뒤 본인인증을 거치면 된다.

교육내용은 민방위 대원의 임무와 역할, 화생방, 심폐소생술 등 15개 과목과 지진, 화재, 풍수해, 전기안전 등 생활안전 기본상식으로 구성됐다. 행정안전부 기준에 따라 사이버교육을 1시간 수강하고 평가점수 70점 이상인 경우 이수 처리된다.

또한, 코로나 19사태 지속으로 혈액보유량 감소상황을 고려해 올해 헌혈에 참여한 대원이 해당 읍·면·동 주민센터에 헌혈증서를 제출하면 민방위 교육을 이수한 것으로 간주된다.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없는 민방위 대원은 주소지 주민센터에서 교재 수령, 과제물(내용요약, 문제풀이 등)을 작성해 30일내에 제출하면 서면교육 이수로 인정받을 수 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