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부부싸움 하다 아내 숨지게 한 40대 집행유예
상태바
제주, 부부싸움 하다 아내 숨지게 한 40대 집행유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부부싸움을 하다 아내를 숨지게 한 40대 남성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제주지방법원 제2형사부(재판장 장찬수)는 폭행치사 혐의로 기소된 A씨(46)에게 징역 1년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15일 오후 9시 35분께 서귀포시 소재 자택에서 가족들과 외식을 하고 귀가하던 중 아내인 B씨(43.여)와 말다툼을 하다 얼굴 부위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폭행으로 피해자가 사망에 이르는 중한 결과가 발생했다"면서도 "자신의 부인을 사망케 했다는 충격과 자책감에 괴로워하면서 피해자에게 사죄하는 마음으로 살고 있고, 피해자의 유족인 부친과 오빠도 피고인의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양형사유를 밝혔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