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방노동위원회 신임 위원장에 김충모 부이사관 임용
상태바
제주지방노동위원회 신임 위원장에 김충모 부이사관 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승현 제주도 행정부지사가 3일 김충모 제주지방노동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최승현 제주도 행정부지사가 3일 김충모 제주지방노동위원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제주특별자치도는 3일 고용노동부 김충모(56) 부이사관을 제주지방노동위원회 위원장에 임용했다고 밝혔다.

신임 김충모 위원장은 성균관대를 졸업하고 행정고시(40회)로 고용노동부에서 공직을 시작해 중부지방고용노동청 강원지청장과 산재예방보상정책국 화학사고예방과장 등을 역임했다.

제주도는 김 위원장이 고용노동부에서 쌓아온 노동행정 분야의 다양한 경험과 식견을 바탕으로 위원회를 총괄하며 노사분쟁의 조정, 중재 등 제주지방노동위원회 역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승희 전임 위원장은 3년간의 임기를 마치고 지난 2일자로 공직생활을 마무리 했다.

한편 제주지방노동위원회 위원장은 제주특별법에 따라 중앙노동위원회 위원장이 복수 추천하면 도지사가 임명한다. 직급은 지방별정 2급이며 임기는 3년이다.<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