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학교 식품안전보호구역 특별 위생점검
상태바
서귀포시, 학교 식품안전보호구역 특별 위생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됐던 개학을 맞이해 학교와 학원가 주변 식품안전보호구역을 중심으로 위생점검을 실시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기호식품 조리ㆍ판매업소 276곳에 대해 점검이 이뤄지는 이번 활동에서는 건강하고 안전한 식생활 캠페인과 위생용품을 배부하고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분식점 등 조리업소 100여곳에는 위생마스크와 앞치마를 배부해 앞치마 착용과 위생마스크 사용을 독려할 예정이다.

지난 3일부터 실시되고 있는 이번 활동은 위생관리과와 어린이기호식품전담관리원 18명이 참여한 가운데 오는 17일까지 이어진다.

주요 점검사항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ㆍ진열ㆍ판매 여부, 시설 및 종사자 위생적 관리여부다. 제과ㆍ제빵류 프랜차이즈 업소에 대해서는 음식점 위생등급제 우선 지정을 위한 사전 평가도 병행 실시한다.

서귀포시는 학교 주변 67개 구역(초ㆍ중ㆍ고등학교 70개교)과 학원가 주변 1개 구역(신시가지 학원가)을 어린이 식품안전보호구역으로 지정ㆍ관리하고 있다. 최근 식품안전보호구역 표지판이 훼손되거나 색깔이 바래는 등 교체 및 설치가 필요한 11개 구역에는 545만6000원을 투입해 정비를 일제히 시행했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