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첫 대학 교수노조 탄생...한라대 노조설립 인가
상태바
제주 첫 대학 교수노조 탄생...한라대 노조설립 인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대 교수노조 위원장에 고재문 교수

제주한라대학교 교수노동조합이 결성됐다. 제주도내 대학에서는 첫 교수노조의 탄생이다.

한라대 교수노조는 28일 제주시로부터 노조설립 신고필증을 교부받음에 따라 법적지위를 보장받는 대학교수 노조가 도내에서는 처음으로 정식 인가됐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018년 8월30일 헌법재판소가 대학 교수들의 노조설립을 인정하지 않는 교원노조법을 위헌이라고 결정한 후, 지난 20대 국회 마지막 임시회 본회의에서 교원노조법 개정안이 통과되면서 교수노조 설립이 가능해졌다.

한라대 수들은 헌법재판소의 판결에 따라 지난해 11월 15일 제주한라대학교 금호관 2층 대회의실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노조 설립을 준비해 왔다. 

전체 142명의 교수 중 83%에 해당하는 118명이 교수가 조합원으로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라대 교수노조 위원장에 선출된 고재문 교수.
한라대 교수노조 위원장에 선출된 고재문 교수.

교수노조는 출범 선언문을 통해 “사립대학의 자율성 및 공공성 회복과 함께 대학교원의 교권과 복지 향상 및 위상 확립을 위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초대 노조위원장으로 선출된 고재문 교수(응급구조과)는 "대학을 대학답게 만들기 위해서는 연구와 교육의 주체인 교수들의 자율성과 창의성을 회복하는 것이 선결과제이며 그를 위해서는 대학교원의 단결된 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한라대 교수노조 임원진 명단.

△위원장=고재문(응급구조과)
△부위원장=부윤정(간호학과), 김동만(방송영상학과), 신정하(호텔경영학과)
△사무국장=김신효(관광경영과)
△감사=김춘일(뷰타아트과), 고창민(레저스포츠과)
△대의원=조영미(간호학과), 박소라(국제경영학과), 조배영(산업디자인학과), 이인경(마사학과), 김기남(호텔조리과), 정아영(건축디자인과), 정무상(임상병리과), 고선영(사회복지과).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