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선원 하선 미신고 선장 해경에 적발
상태바
제주, 선원 하선 미신고 선장 해경에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선원 하선 신고를 하지 않고 출항한 어선의 선장이 해경에 적발됐다.

27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10시 17분께 제주 도두항 북쪽 약 500m 해상에서 연안복합어선 B호(3톤 승선원 3명)가 스크루에 어망이 감겨 항해가 불가능하다는 선장 Y씨의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민간구조선 등을 동원해 B호를 제주시 도두동 사수포구로 예인하는 과정에서 승선인원 변동사실을 알아챘다.

당초 B호에는 3명이 승선한 것으로 신고가 됐지만, 실제 승선인원은 2명이었다.

해경은 Y씨에게 1차 경고 조치를 했다.

한편, 선원 하선 신고를 하지 않고 출항한 어선은 1차 경고, 2차 조업정지 10일, 3차 조업정지 15일 등의 행정처분이 내려진다. <헤드라인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